中韓對照:
슬픈 눈물로 긴 밤을 지새던
留著悲傷的淚水熬過漫漫長夜的你
네 작은 고백 처럼
像一個微小的告白一樣
가슴 깊은 곳에 숨겨왔던
在心靈深處隱藏的我的心
내 맘 널 사랑해왔다고
說我一直愛你


때론 쓸슬히 건네던(네 눈빛과)
偶爾淒涼地說(與你的眼神)
때론 달콤했던 짧은 속삭임
偶爾甜蜜的短暫的竊竊私語(那話語)
수줍은 어린애처럼
就像個單純的孩子
그모든게 한없이
所有的一切
마냥 좋았었지만
雖然無比地開心


아직까지 너란 앨
到現在為止你這個孩子
정말 난 모르겠어
我真的不懂
아렇지 않은 듯
即使露出
웃음을 지어봐도
彷彿什麼也沒有的笑容
하지만 누가 뭐래도
但是無論別人說什麼
너는 내겐 전부였어
你是我的全部
익숙해져버린
完全熟悉的
네 상처를 다안을께 난
你的傷處我來擁抱 我


아팠던 그 순간
같이 못했던 나
說沒能一起度過那痛苦的瞬間的我
늘 안타까웠다고
一直覺得遺憾


애써 웃으며 들려준 (네 얘기와)
努力笑著讓你聽到的(與你的眼神)
이젠 모두 지워버렸단 그말
你的話語和現在全都抹掉的那句話(那句話)
작은 내어깰 기대던
期待我小小的肩膀的
그 순간 난 한없이 그저 행복했지만
那一瞬間   雖然只是無比的幸福


아직까지 너란 앨
到現在為止你這個孩子
정말 나는 모르겠어
我真的不懂
아무렇지 않은 듯
即使露出彷彿什麼
웃음을 지어봐도
也沒有的笑容
하지만 누가 뭐래도
但是無論別人說什麼
너는 내겐 전부였어
你是我的全部
익숙해져버린
네상처를 다 안을께 난
完全熟悉的你的傷處我來擁抱 我


세상 모든게
彷彿世界上
다 멈춰버린 듯
一切都停止了
흐느끼던
抽泣的
네 가녀린 어땔잡고
你瘦小的肩膀 抓住
내 품에 안은채
放入我的懷裡
지켜줄거라고
守護
나 약속할게 언제나
我和你約定   一直



아직까진 못한 날
到現在還沒能說的話
정말너를 사랑했어
真的愛你
쑥스러운 듯이
即使我露出
난 웃음을 지어봐도
害羞樣的笑容
그래 누가 뭐래도
無論別人說什麼
너는 내겐 전부였어
你都是我的全部
익숙해져버린
네 상처를 다 안을께 나
完全熟悉的你的傷處我來擁抱 我


아직까지 너란 앨
到現在為止你這個孩子
정말 나는 모르겠어
我真的不懂
아무렇지 않은 듯
即使露出彷彿什麼
웃음을 지어봐도
也沒有的笑容
하지만 누가 뭐래도
但是無論別人說什麼
너는 내겐 전부였어
你是我的全部
익숙해져버린
네 상처를 다 안을께 나
完全熟悉的你的傷處我來擁抱 我


韓文出處:Mnet
中譯出處:jojoyu7@shinhwachina

    全站熱搜

    Scomet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